문명5 한국 문명 (세종대왕?) DLC 공개발표
문명5 세종대왕 기대반 걱정반

한국(실질적으로는 조선) 시나리오 DLC 팩에 대한 안내영상이 올라왔습니다. 


예상대로 일월오악도를 배경으로 어좌에 앉아계신 모습으로 구성했네요.
조선다이너스티라면 바로 이거죠!

어느 때건 손에서 책을 놓지 않는 대왕님의 학구열을 강조.
아주 유니크한 지도자가 아닐 수 없습니다.

붉은색 색조와 녹색과 금색이 어울리면서 전체적으로 고급스런 느낌을 주네요.
꽤나 섬세하게 그렸습니다.

창덕궁 인정전의 내부.

전등(...) 인테리어가 특이하기 때문에 일단 배경의 기본모델은 창덕궁 인정전이 된 것같습니다.

어좌의 뒷 배경(일월오악도 등)도 창덕궁 인정전의 인테리어(...)와 들어맞습니다.

하지만 어좌의 색상은 경복궁 근정전의 어좌의 본을 받아 붉은색으로 채택한 것으로 보이며,

뒤에 보이는 문틀의 형태와 '무늬'에 주목하실 필요가 있습니다.
저 은은한 채광은 경복궁 근정전에서 볼 수 있는 것이지요.

세종대왕의 어좌는 '창덕궁 인정전 + 경복궁 근정전'의 합성으로 보입니다.



가장 염려하는 것이 '더빙'과 '대사'인데 해당내용의 확인은 할 수 없더군요.

예상했던 특수유닛 '화차' 

문명3에서부터 출연해왔지요.

이동력 2
근접 전투력 8
레인지공격력 25

능력적으로 보면, 트레뷰셋보다 강하고 캐논보다 살짝 약합니다. 
(트레뷰셋의 레인지가 20이고 캐논이 26)

아마도 트레뷰셋단계에서 얻을 수 있는 유닛으로 보아야하니
캐논으로 업그레이드하면 그 차이가 미미할 것으로 보입니다. 

캐논으로 업그레이드하기전에 화차를 잘 활용하는 것이 중요하겠습니다.

특수유닛 2개를 주는 형태가 되었습니다. 

해양유닛으로 '마이티 터틀쉽'이 주어졌네요.

이동력 4
근접 전투력 30
레인지공격력 12

3단노선 따위는 그냥 들이받는겁니다;
돌격선의 특징을 매우 잘 살린 타입.

 프리깃이 이동력5, 근접전능력이 20, 레인지공격이 15인 것을 감안하면
굉장히 강력한 해상유닛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근접전능력만 따지면 구축함(근접25, 레인지22)보다도 셉니다;

하지만 좀 예상외였습니다. 

그리스나 일본 처럼 특수유닛을 2개 부여하는 형태가 되었는데, 
장기적인 관점에서 보면 특수건물1 + 특수유닛1 의 형태가 좋다고 보기 때문에 좀 아쉽네요.

그렇지만 '조선'을 표현하기에는 좋은 구성이라고도 할 수 있을겁니다.




추가된 것은

한국 문명 뿐만 아니라 한국 시나리오로 포함되어있습니다.

이게 문제에요!

조선 시나리오는 임진란에 초점을 두다보니까

국가특성이 지도자인 세종대왕과 관련된 과학력이 아닙니다.




조선 시나리오 특성

 병
(Righteous Army)


도시를 잃어도 조선은 멸망하지 않습니다!


유닛만 있으면 어떻게든 부활이 가능한 불굴의 조선!

도시가 점령되면 도시를 구하기 위한 공짜 유닛이 생성됩니다!

이거시 조선의 의병정신!



조선이 쓰러지지않아!



..는 시나리오 한정 특성이며

조선 문명의 기본 특성은

 Scholars of Jade Hall
(집현전)

킹 세종와 첫 미팅하는 장면에서 음성메시지로 설명이 나오네요.

모든 전문가들과 위인타일이 과학점수에 기여하며, 
수도에 과학에 관련한 건물, 원더가 지어지면 연구에 보너스를 받으니
신속한 기술개발에 잇점이 있습니다. 

이는 조선의 과학력과 지도자인 세종대왕의 이미지를 잘 살렸다고 할 수 있습니다. 


Manifest Destiny (미국)
Trade Caravans (아라비아)
Sacrificial Captives (아즈텍)
Ingenuity (바빌론)
Art of War (중국)
Viking Fury (덴마크)
Monument Builders (이집트)
Sun Never Sets (영국)
Ancien Régime (프랑스)
Furor Teutonicus (독일)
Hellenic League (그리스) 
Great Andean Road (잉카)
Population Growth (인도)
The Great Warpath (이로퀴)
Bushido (일본) 
Scholars of the Jade Hall (Korea)
Mongol Terror (몽골) 
Barbary Corsairs (오스만)
Achaemenic Legacy (페르시아)
Wayfinding (폴리네시아)
The Glory of Rome (로마)
Siberian Riches (러시아)
Father Governs Children (시암)
River Warlord (송가이)
Seven Cities of Gold (에스파냐)



현재까지 공개된 내용을 보면 한국을 대표하는 '조선'과 '세종대왕'의 이미지는
매우 만족스럽습니다. 

비주얼도 좋고, 과학을 강조한 특성도 마음에 듭니다.
특수유닛이 중세에 집중되어 좀 아쉽지만, 한국(조선)의 이미지와는 잘 맞는다고 봅니다.

문제의 조선 시나리오 

영상내의 맵 형태를 보면 한반도를 구성한 것으로 보이며,

경상도로 추정되는 지역에는 일본으로 보이는 거대한 선단이 동해와 남해에 득시글합니다.

낙동강!!

사무라이와 머스킷총병의 대군이 휘몰아치고 있으며,
간간히 기사와 트레뷰셋이 보입니다. 
장군들도 많고요;
하긴 뭐; 저 정도로 뽑았다고 보면 장군이 쏟아져야 정상 -_-;;


전라좌수영에서 출발한 조선수군(거북선)이 해상에서 상당히 활약해주시지 않으면 안되겠습니다. 

오른쪽 아래 맵표시를 보시면 맵이 한반도를 그리고 있습니다.

...만 함경도는 어디로 날아간거죠?!;;;
이 새끼들이!

외교창에서 확인되는 만츄리아!

아마도 노이합적이 함경도와 만주일대에 웅거하고 있는 모양입니다. 
호...상당합니다.

이럴바에 만츄리아 문명추가해서 청제국의 태동을 그려보는 것도...-_-+


짤방 예감




  
by MessageOnly | 2011/08/09 09:46 | ■ 게임의 법칙 | 트랙백 | 핑백(1) | 덧글(147)
트랙백 주소 : http://larca.egloos.com/tb/3711261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Linked at 기침 가래엔 용.각.산. : .. at 2012/01/01 15:08

... 문명5 한국 문명 (세종대왕?) DLC 공개발표</a> 5위: 꿈이야기(10회) | 우주비행사가 되다 ... more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1/08/09 17:04
더빙이 공개되면 파급력이 더 커질 것 같습니다. 콜록콜록
Commented by 로자노프 at 2011/08/09 14:38
근데 거북선이 맘에 걸리는게 원양 항해가 불가능하다는 겁니다. 이러면 완전히 해안 순시선으로 전락할지도...
Commented by ChristopherK at 2011/08/09 15:54
조선시대 배들이 실제로도 첨저선이 거의 없었으니 나름 반영한거 아닐까요?

게다가 동력이 격꾼을 동원한 인력이니(.)
Commented by 로자노프 at 2011/08/09 16:20
고증이란 의견에는 저도 공감입니다. 다만 그래도 게임 자체에서의 효용성이 바닥을 길 것 같아서요.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1/08/09 17:09
나름 고증이긴한데..거북선은 커스텀 시나리오을 구성하면서 무게가 실린 유닛이 아닌가 싶습니다. 원양을 못 나게해서 공격력을 강화한건지...공격력이 세서 원양을 못 나가게 하는건지...-ㅠ-; 시나리오를 제외하고서는 원양을 나가지 못하는 해양유닛이라면 절망적이죠; 그리고 생산하고나서도 꽤 오래활용할 수 있을 것 같지도 않고요.

일단 거북선자체가 조선을 대표하는 유닛으로서는 손색이 없다는 점에서는 만족합니다.
Commented by Realkai at 2011/08/09 23:56
저 거북선... 우주깡패라더군요. 일단 걸리면 살아남을 수 가 없다고 하더군요. 그야말로 우주방어용 유닛.
Commented by 파란태풍 at 2011/08/10 12:31
석탄 안먹는 ironclad 정도로 봐야 할듯요.
Commented by 담배피는남자 at 2011/08/10 13:16
커스텀 시나리오에서나 근해에 있는 일본함대 쓸어버릴 용도로 쓰이지
멀티에서의 공식맵인 판게아에서는 그냥 봉인될듯...
Commented by 베로베로스 at 2011/08/09 14:44
저건 아마 임진왜란을 막으면 서 4군 6진을 개척하라는 이야기 이겠지요. 임진왜란에 세종대왕이 나오는 데 그 정도야.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1/08/09 17:09
야인들도 때려잡고, 대마도도 정벌하고.
Commented by 우왕!!! at 2011/08/09 14:52
빨리 쪽빠리와 짱깨를 까부수고 싶네요!!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1/08/09 17:12
일본은 일단 어마어마한 공세로 달려드니 방어 후 역습이 중요하겠습니다.

중국과는 동맹상태로 나오는 것 같고, 만주가 어떻게 나올지 궁금합니다.
Commented by Warfare Archaeology at 2011/08/09 15:42
오오~멋집니다!!! ^^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1/08/09 17:12
훌륭합니다.
Commented by 海凡申九™ at 2011/08/09 18:02
인도같은 놈들이 될 기세...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1/08/10 23:35
일단 풀려봐야...
Commented by 샛별 at 2011/08/09 18:08
시나리오 특성을 생각하면, 얘들이 난입해 오는게, 보통물량이 아닐것같고 시간도 엄청 길것같네요
으으....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1/08/10 23:36
물량이 어마어마해서 일단 저거 해치우는 것 만해도 ㅎㄷㄷ할 것 같습니다.
저기다 역습으로 일본 해치우는 것까지하려면 힘겹지만 재밌을 것 같아요 (...)
Commented by 아데니아 at 2011/08/09 20:11
쓰러져도 굴하지 않아!!! 포기를 모르는 나라~~~!!!!!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1/08/10 23:37
내 이름은 조선, 포기를 모르는 나라지.
Commented by KITUS at 2011/08/09 21:53
아쉽게도... 저 임진왜란 시나리오의 만주족은 모델이 몽골이랍니다...^^

만주족 DLC는 따로 나오지 못할거같습니다..ㅠㅠ
의외로 문명5는 별개성이 강한 애들만 나오는거같아서 한지역에 어떤 문명이 나오면
그 주변의 문명이 나올 확률이 굉장히 작습니다..

단적인 예로 앞으로도 마야는 등장하지 않을거가 같습니다. 잉카와 아즈텍이 그것을 충분히 대체할거 같아서요..
만주족 역시 몽골의 존재로 나오지 못할거같습니다. (한때 광개토대왕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네티즌들이 바랬지만
담덕태왕님이 되셨다면 몽골과 너무 비슷할거 같아서 별 메리트가 안느껴졌을겁니다.)

개인적으로 전 한국 이후 올해 마지막으로 나올 새문명으로는...

동유럽의 폴란드나 아프리카 남부의 줄루족이 되었으면 좋겠어요...^^:;
Commented by 1234 at 2011/08/10 12:31
그런데 마야는 계속 전편부터 나왔던 문명이라 이번에도 나올거같네요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1/08/10 23:43
몽골이랑 만주 이미지가 좀 겹치긴해요. 그래서 기존 시리즈에서도 나오기 힘겨웠던 것 같고요. 지도자 겹치기 출연이 가능한 4에서도 그랬으니 뭐...; 일단 제가 만주세력에 흥미가 있다보니 좀 제 바람이 그렇습니다. 몽골보단 만주쪽을 더 좋아해서요;

티벳은 중국쪽에서 불쾌해할 소재이긴 한데... 특수유닛 티벳기병, 특수건물 티벳불교사원에 원더로 포달랍궁 넣어도 괜찮을 것 같습니다. 서양권에 잘 알려지기도 했고요. 줄루는 출연한 적인 적이 있으니 가능해보입니다.

Commented by Dancer at 2011/08/10 12:33
그러고보니....


국가주도로 연구하여,

독자적으로 적절한 문자체계를 구축한 나라가...

전세계 어디에도 없군요 -_-


과학문명이 타당한 거 같습니다.




인류역사를 통틀어 그 어디에서도 이런 사례는 없을테니까요.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1/08/10 23:44
문화, 과학 양 쪽으로 가능성이 있다고 봤었습니다. 과거 시리즈에서는 '상업'쪽으로 특성을 부여하기도 했었지만요.

문화와 과학이 양립하지 않고 과학으로 올인한 것으로 보이는데, 이것도 굉장히 마음에 듭니다.
Commented by 페리 at 2011/08/10 12:43
오오오오 이거 은근 기대가...ㅋㅋㅋㅋㅋㅋㅋㅋ
짤방예감 괜찮네요 ㅋㅋㅋㅋㅋㅋ 일단 그래픽 퀄같은건 괜찮아 보이는데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1/08/11 00:02
무척이나 기대하고 있습니다. 며칠 안 남았네요.
Commented by facepalm at 2011/08/10 13:00
Facepalm !!!!!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1/08/11 00:02
!!!!!
Commented by facepalm at 2011/08/10 13:04
까짓 더빙 이상하면 직접 만들면 되죠. 인터넷에 능력자 많으시던데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1/08/11 00:03
전 무능력자 입니다. (...)
Commented by 나인테일 at 2011/08/10 13:10
임진왜란을 선조가 아닌 세종대왕으로 방어.
이미 이 시점에서 사기..(.....)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1/08/11 00:04
대마도 정벌이 아닌 일본 정벌 시나리오로 (...)
Commented by 담배피는남자 at 2011/08/10 13:13
바빌론과 비슷한 종특이네요.
차이점이라면...

바빌론: 과학자 뽑아내는데 유리

한국: 과학관련 건물들의 추가점수

이렇게 되겠네요...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1/08/11 00:07
과학에 보너스를 받으니 기술테크에서 밀리지 않을 것 같습니다.
중세쯤에 확장, 방어를 공고히 하고 고급유닛을 조기에 생산하여 군사경쟁에서도 좋을 것 같고요.
Commented by SiroTan。◕‿‿◕。 at 2011/08/10 13:14
오옷 불타오른다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1/08/11 00:07
활활
Commented by 고어씨 at 2011/08/10 13:31
화차엔 도시공격 보너스도 없기떄문에 사실상 도시 3개 크기의 섬이나 대륙 절반정도 먹어놓고 방어체제로 간다음 기술승리를 노리라고 만든것이라고 밖에는..ㅜㅜ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1/08/11 00:09
거북선은 왠지 시나리오용같습니다; 연안해양유닛은 강력해도 아쉽죠. 오래가지도 못하고요.
Commented by 곧은머리결 at 2011/08/10 13:35
짤방예감 ㅋㅋ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1/08/11 00:16
좋은 짤방.
Commented by 아레스실버 at 2011/08/10 13:46
보지 말아야 할 것을 본 것 같은 기분이 들지만 상관없어!!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1/08/11 00:16
하필 12일에 나오니....이건 13,14,15 연휴를 노린 것인지도 (...)
Commented by 우주토끼 at 2011/08/10 13:56
도시는 읽어도 조선은 멸망하지 않습니다!

이게 왜이렇게 웃기죠... 한참동안 웃었습니다 ㅋㅋㅋ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1/08/11 00:27
웃어주셔서 감사합니다. 제 개그가 통했군요. ㅠㅠ (감격)
Commented by 진냥 at 2011/08/10 14:03
저 짤방이 몇 년만 일찍 나왔다면 외계어 퇴치의 일등공신이 되었을지도 모르겠습니다....
.....아니 당장이라도 활약할 것 같군요. 우홋! 멋진 대왕님!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1/08/11 00:27
어서 뵙고 싶습니다.
Commented by 겨리 at 2011/08/10 14:37
 
창덕궁 인정전 고증 충실한건 좋은데 전구까지 그대로 재현해놨군요...(...)

이 무슨 환단고기 뺨따구 후려갈기는 과학기술력;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1/08/11 00:28
사진자료를 보고 그리다보니 그리 된 것 같습니다.
근데 알면서 그렇게 했을 수 도....; 일종의 이스터에그일지도 몰라요;
Commented by 동사서독 at 2011/08/10 14:45
선조와 이순신, 장영실이 같은 시대라면 감독 히딩크에 차범근, 박지성을 한 팀에서 볼 수 있는 셈이네요. ㅋㅋ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1/08/11 00:31
선조와 이순신은 같은시대였죠 (...;;) 장영실만 추가된 셈이니...그럼 조광래(...)에 차범근, 박지성을 한 팀으로...;

Commented by 동사서독 at 2011/08/11 08:58
세종을 쓴다는 것이 선조를 썼네요. 큰일날 뻔했네요. 한글도 없고 장영실은 압슬형에 처해지고 ㄷㄷ
Commented by 익굴 at 2011/12/05 08:52
그리고 조선은 멸망했다(...)
Commented by Bluegazer at 2011/08/10 14:52
Hwacha~Hwacha~

(...)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1/08/11 00:31
호왓차~
Commented by badmaash at 2011/08/10 16:09
나는 잘 못하니까 내가 일본 고르고 나머지는 조선 골라서 난이도 '신'으로 하고 진짜 처절하게 발려봐야지 ㅋㅋㅋㅋ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1/08/11 00:31
그런 비기가 있겠군요.
Commented by Aㅏ... at 2011/08/10 16:20
일본으로서 난이도 신급으로 대왕님에게 기쁘게 발려야지 (2)

짤방예감ㅋㅋㅋ(2)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1/08/11 00:33
도전과제 중에 있었던 것 같습니다.
Commented by 백합향기 at 2011/08/10 16:22
좀더 근현대 시절까지 가게 되면 김구선생님도 등장할것 같습니다만.... 시드마이어가 거기까지 생각하려나요?(그리고 제 2의 패왕이 탄생하게 될지도 모릅니다)
아무튼간 세종대왕의 등장이라니, 참으로 멋진것 같습니다.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1/08/11 00:38
김구같은 경우는 5인의 인기투표후보도 아니었었지요. 모드로 구성할 수 있을진 몰라도 DLC는 유료판매용임을 감안하면 해외유저들에게도 어필할 수 있는 리더가 나오는 쪽이 좋을 겁니다. 그렇기 때문에 현대 한국인은 다소 불리하고, 현대로 갈 경우에는 도리어 '김정일'이 채택될 가능성도 있을겁니다.
Commented by 은화령선 at 2011/08/10 16:33
의외로 망작이 아니군요..
이건 추가 패키지 형식으로 나올까..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1/08/11 00:38
다운로드 컨텐츠로 제공됩니다. 유료.
Commented by 박키스 at 2011/08/10 16:48
오오미... 세종대왕 때문에 지리겠소

이제부터 밤에 잠은 다자버렸습니다. 세종대왕때문에 무서워서요...ㄷㄷ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1/08/11 00:40
정복군주 타입은 아닌 것으로 보입니다.
Commented by 고기왕 at 2011/08/10 17:36
헐... 이건 진짜 기대이상감이네요 대박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1/08/11 00:40
기대이상으로 훌륭하게 나왔습니다.
Commented by 에로거북이 at 2011/08/10 17:47
절대짤방의 탄생이군요.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1/08/11 00:41
오픈되면 더 많은 영상이 나올 것 같아요.
Commented by 대박 at 2011/08/10 18:28
문명 안해봤는데 이번에 해볼까봐여....멋있다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1/08/11 00:41
예약판은 매진이더군요.
Commented by Asura at 2011/08/10 18:38
여지껏 비문명인이었는데 이제 문명의 혜택을 받을지도 모르겠습니다orz
대왕님 간지가;ㅅ;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1/08/11 00:43
문명하셨습니다.
Commented by OmegaSDM at 2011/08/10 19:40
아...앙대! 간D랑 손잡으면 이길 수 없어!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1/08/11 00:53
패왕 + 과학군주
Commented by 고독한승냥이 at 2011/08/10 19:49
생각보다 좋게 !!!!!!!!! 설정했군요!

그런데 마지막은 짤빵...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1/08/11 00:53
아주 맘에 들어요.
Commented by Wish at 2011/08/10 19:53
의병과 짤방예감에서 폭소...ㅇ>-<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1/08/11 00:53
~_~
Commented by 폭풍의묵시록 at 2011/08/10 21:29
http://www.ilbe.com/9099991

역시 과학문명은 대단한것 같아요...ㅠㅠ

건국초기에 이미 전기와 전구를 발명한 대과학국가 조선(...)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1/08/11 00:54
이렇게 된 이상 15세기에 전기테크를 찍어야합니다. ㄷㄷ;
Commented by 힐름엔비어 at 2011/08/10 22:46
오늘 한일전 리뷰글로 저 짤방 요긴하게 써먹었습니다(..)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1/08/11 00:57
네...짤방 유망주입니다. (...)
Commented by 김삿갓 at 2011/08/10 22:54
시드마이어는 관대한군여..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1/08/11 00:57
이로써 지난날의 과오를 씻었습니다.
Commented by 삼별초 at 2011/08/10 23:11
불멸의 의병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1/08/11 00:59
커스텀 시나리오 제작하신 분도 만드시면서 무척 재미났을 것 같습니다.
Commented by 역사관심 at 2011/08/10 23:37
어디서 만든 게임인지 궁금합니다. 한국문명권 진짜 마음에 드네요 ^^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1/08/11 01:02
Commented by 역사관심 at 2011/08/11 04:50
미국게임이군요. 감사합니다.
Commented by 이등 at 2011/08/10 23:48
개인적으로 문명하면서 저돌적으로 확장해나가는걸 좋아해서 광개토대왕에 기본 특성은 불타는 냄비정도로 해서 화끈한 지도자도 있었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1/08/11 01:13
확장성에는 좀 제한이 있어보입니다. 중세에 이르러 특수유닛이 쏟아지는데, 도시공략이나 해양개척에는 소질이 없어보이니..;

일단 한국문명에 대한 이해도가 높아보이고, 비주얼이 대폭 개선된 점이 뭣보다 좋습니다. 히히; 예전에 나온 것들은 정말=_=;; 외국 플레이어들도 선호할 것으로 보이니 그런 부분도 좋게 보여요.
Commented by 흑염패아르 at 2011/08/11 00:51
세종대왕님 만셉니다. ㄷㄷㄷㄷ...
게다가 의병 ㅠㅠb 진짜... 공부 좀 해주신 티가 나서 좋아요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1/08/11 01:13
천세~ 천세~
Commented by 실버캣 at 2011/08/11 03:14
보자마자 가슴이 몽클해지면서 너무 감격했습니다. ㅠㅠ
퍼가도 되나요?
Commented by with rain8 at 2011/08/11 07:44
문명5에 한국이 나왔다는 것만으로 이미 한국의 대단한문명을 가진 나라라는게 입증되는거죠 ㅋㅋ
Commented by Eclipse at 2011/08/11 08:51
우와.... 그래픽이 대단하네요!!
Commented by 카렌 at 2011/08/11 11:46
으으으 문명... 하고 싶지만 하고 싶지 않고 하고 싶지만 하고 싶지 않고 (...)
한번 빠지면 헤어나올 수 없는 마수의 게임이라는 소리를 워낙 들은지라 고민고민중입니다 엉엉
그나저나 짤방예감에서 빵터졌네요ㅋㅋㅋㅋ
Commented by Glox at 2011/08/12 12:06
짤방예감 제가 편집해서 짤방으로 만들었습니다만 괜찮습니까?
Commented at 2019/07/30 20:32
비공개 덧글입니다.

:         :

: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비공개 덧글



<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