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영웅의 빽드릴킥 비유에 쓰인 발사체에 관하여
< 돌아온 럭키짱 37화에서 등장한 발사체 >

극사실주의 작가로 명성이 높은 김화백의 최신연재작 <돌아온 럭키짱>의 한 부분입니다. 



'마영웅'이 그의 절기인 '빽드릴킥'을 시전하면서

그 파괴력을 강조하기 위한 비유로 등장했는데요.

이런식의 비유적 표현은 과거에도 쓰였던 방식입니다. 


문제는

여기에 등장한 발사기지와 발사체.

그림속의 배경은 케네디 우주센터입니다. 

이 발사기지는 '우주왕복선'을 발사하기 위해 만들어진 곳으로

우주왕복선이 아닌 다른 것이 발사대기를 하고 있다고 하기는 좀 무리가 있습니다. 


그리고 발사체는

아리안 44L

...

이 로켓은 NASA의 것이 아닌

유럽 ESA의 것이죠.

아리안 로켓에게 필요한 발사시설은 이정도.

'NASA'의 '우주왕복선' 용 발사대와

'ESA'의 '아리안 44L'의 기묘한 조합. 

(...)


< 빽드릴킥 발사준비 완료! >

발사 통제를 하고 있는 주체는 과학자 등 민간인으로 보이기보다는

'군인'으로 보입니다. 

아무래도 '빽드릴킥'은 몸싸움용이기 때문에

싸움에 걸맞는 '군인'을 등장시키는 것이 맞기는 한데요.

아리안 시리즈는 군사목적이 아니라

인공위성 발사대행 서비스를 위한 '상업용' 으로 개발된 것들입니다.

< 아리안 로켓 만들기 >

우리별 위성이나 무궁화 위성을 올리는데 쓰인 발사체이기 때문에

국내에서도 높은 인지도를 가지고 있지요.



민수용인 만큼 

액체연료를 쓰고 있으므로

쏘고 싶을 때 버튼만 누르면 되는게 아니라

쏘고 싶은 시점을 정해놓고 

연료를 주입한 후에 발사하는 것들입니다.


이렇게 군인의 지휘하에, 단숨에 쏘아버리는

이런식의 발사는

사일로에서 잠자고 있는 미니트맨이나

차량에 실려 왔다갔다하는 토폴-M과 같은 고체연료 ICBM을 쓰는게 더 낫겠지요.


< Go!! >

카운트 다운 없는 즉각적인 발사 방식이라고 볼 때,

러시안 스타일에 가깝다고 할 것이고,

그렇다면 토폴-M 를 쓰는게 더욱 좋겠네요. 



이런 발사체는 쏘고나면 끝이기 때문에

발사를 'ON/OFF' 스위치로 통제하는 것은 좀 색다릅니다만...

19화에서 연출한 것처럼 빽드릴킥은 

시전도중에 중지가 가능하기 때문에 'ON/OFF'를 썼던 것으로 보이고,

그에 따라 그 사용을 고수한 것으로 보입니다. 





* 그렇더라도 19화의 연출도 다소 문제가 있는게....
기술 도중에 중단한 것이니 스위치가 'ON'에 있다가 'OFF'로 바뀌어야합니다만
19화에 나오는 스위치는 초기 중립상태에 있지요 -ㅠ-;













 NASA와 ESA의 이 기묘한 조합에 대한 나름 해석을 해보면...

우주발사하면

역시 NASA 아니겠습니까?

그리고 대한민국 위성을 궤도에 올려놓아 우리에게 친숙한 ESA의 아리안 로켓.

통제실 내 인원의 가슴팍을 보면 'NESA'라고 되어 있습니다. 

그러니까

NASA - ESA 의 파이널 퓨전!

NESA!

단순히 NASA, ESA를 모사하는 것에서 그치는 것이 아니라

NESA라는 가상의 조직단체를 만들어내고

두 조직체의 결합성을 상징하기 위한 배치.

OK.

김화백의 디테일이 돋보이는 대목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by MessageOnly | 2012/11/21 18:14 | ■ 다른게 또 뭐있나.. | 트랙백 | 덧글(23)
트랙백 주소 : http://larca.egloos.com/tb/3904214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Commented by 쿠라사다改 at 2012/11/21 18:18
아놔, 고딩 육탄 기술 연출에 왜 저런 게 끼어있나요? ㅋㅋㅋㅋ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2/11/21 18:35
아직 대결 초반일 뿐입니다. 대통령이 출동한다면 어떨까요?
Commented by 유독성푸딩 at 2012/11/21 18:47
맙소사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2/11/21 19:18
테리우스라는 캐릭터가 마영웅으로 출연(?)한 것인데, 테리우스의 전투력 묘사에서도 저랬던 것으로 기억합니다. 폭격으로 개발살한다는 그런.
Commented by 오리지날U at 2012/11/21 20:46
이야~ 이걸 이렇게 분석하시다니.. 잘 봤습니다, 재밌네요ㅎㅎ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2/11/27 17:43
재미로 보는거죠. 히히
Commented by 대공 at 2012/11/21 20:54
드릴 돌아가는것도 좀 슈르 했는데 아리안 로켓 나왔을때는 형용할 수 없는 기분을 느꼈습니다 ㅋㅋㅋㅋㅋ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2/11/27 17:43
뭐...로켓만 나왔으면 그냥 그런가보다할 수 도 있는데;
Commented by 아돌군 at 2012/11/21 22:32
지금까지 김화백의 예언을 보면.. 진짜로 나사가 NESA로 명칭이 변경될지도...
Commented by 네리아리 at 2012/11/22 15:30
이제 아돌군님 코에 빅맥을 먹이시려 천조국 회사에서 검은 옷의 아저씨들이....(커컥컥)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2/11/27 17:43
충격 대예언
Commented by 셔먼 at 2012/11/21 22:36
단체명도 깨알같이 NESA로 짓다닠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2/11/27 17:43
NESA!
Commented by 밴더 at 2012/11/22 07:24
그림 하나에도 열의가 대단하네요
정말 잘 봤습니다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2/11/27 17:44
잘 보셨다니 기쁩니다.
Commented by 냥이 at 2012/11/22 11:42
에네르기아를 그리지...(러시아가 소련시절일때 우주 왕복선을 보낼때 쓰던 것이죠. 그 자체도 로켓이라고 했던가요...)피스메이커도 콜드런칭 ICBM이죠.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2/11/27 17:45
뭘 그리더라도 큰 상관은 없었을 것으로 생각합니다....다만 그 조합이...;
Commented by 아일턴 at 2012/11/22 13:27
NESA하나로 의도한 조합이었던게 밝혀졌네요 ㅋㅋㅋ 세세한 디테일이라고 해야하나 이걸.. 참 뭐라할지 모를 것입니다만 ^^;;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2/11/27 17:45
그렇습니다. 이거슨 의도된 조합이었던 거십니다.
Commented by 그륜 at 2012/11/22 16:13
맙소사......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2/11/27 17:46
OMG
Commented by mkd at 2012/11/22 17:37
화백님 화백님 우리 화백님.
중간에 보면 OK라고 말하는 군인(?)이 복장 또는 자세가 잘못된 것 같아요. 미사일을 조작하는 병사라면 자리에 앉은 자세여야 할 테고, 지휘관이라면 코트를 입고 있어야 하는데요.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2/11/27 17:48
말풍선이 바뀌기만해도 될 듯 합니다. (김화백 작품에서 흔히 보이는 수법(?)이기도 하고...;)

선글라스 쓴 사람이 'OK'라고 말하고 얼굴돌린 사람이 '엔진점화'를 외치는 정도로 말이죠.

:         :

: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비공개 덧글



<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