징비록 지도 고증이 제대롭니다!

다음화 예고편 나올때

조선지도를 풍신수길 앞에서 펼쳐보이는 씬이 있더군요. 

풍신수길이 무척 좋아하는 걸로 보아

이는 조선에서 전리품으로 얻은 지도를 바쳐올리고

조선의 지도를 자기 두 눈으로 보게된 풍신수길이 

이제 조선을 차지했다고 기뻐하는 연출로 보이는데

(...그럼 그 전에 나왔던 지도들은 대체 뭐였단....????)

(어차피 고증에 안 맞던 지도였으니 못 본 걸로????)


< 국보 제248호 >

거기 쓰인 지도가 '조선방역지도(朝鮮方域之圖)' 입니다. 

이 지도는 선조의 숙부인 '명종'대(1545 ~ 1567)에 제작(1557 ~ 1558)된 지도로

임진왜란때 실존했던 지도이기에

드라마 <징비록>에 등장하는 것에는 아무 문제도 없는 정도가 아니라

이 드라마 속에서 등장하는 조선의 지도는 

마땅히 이 '조선방역지도'로 해야함이 옳은 것이라고 할 정도입니다. 




거기다 이 지도는

임진왜란 때 실제 왜군에 의해 반출되었던(!) 지도이기도 합니다. 

풍신수길에게 바쳐졌는가는 불분명하겠으나

왜군에 의해 반출된 것 만은 틀림 없는 것이

대마도주가 가지고 있던걸 일제강점기 시절

조선총독부 산하 조선사편수회에서 자료로 쓰기 위해 

대마도에서 다시 구입해 다시 한반도로 되돌아오게 된 지도로

현재 국보로 지정되어 보관되고 있습니다. 


드라마 시작 19화만에 드디어 지도가 고증에 맞게 되었네요!






근데 보면

현대 지도 -> 

1700년대 후반 지도 ->

 1550년대 지도


이렇게 일본편에서 나오는 지도들은

쇠퇴(!)에 쇠퇴를 거듭하여 

결국 자기시대에 걸맞게 되었는데

< 대동여지전도, 1860년대 >

조선은 난데없이 대동여지전도를 꺼내 걸어놓았네요. 

도원수 김명원의 막사 한 켠에 걸린 지도가 살짝 지나가는데

윤곽선으로 보건대 대동여지전도로 보입니다. 



일본쪽 지도가 미래에서 시간을 거슬러가더니

이제는 조선쪽 지도가 미래에서 출발합니다. 

조선도 조선방역지도 쓰면 되는 걸;;; 도대체 왜;;;;


by MessageOnly | 2015/04/13 02:20 | ■ 다른게 또 뭐있나.. | 트랙백 | 덧글(7)
트랙백 주소 : http://larca.egloos.com/tb/4078345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Commented by tore at 2015/04/13 03:34
솔직히 이 정도면 저렇게 고증 맞춘 게 그냥 때려 맞추다가 얻어 걸린 수준인데요(...)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5/04/15 00:27
다음에는 어떤 지도가 나올지 기대(?) 됩니다.
Commented by 레이오트 at 2015/04/13 11:25
징비록 고증 상당수가 한국사능력검정시험 교재만 잘 들여다봐도 맞출 수 있다는 것을 생각하면 어쩌다 맞아들어갔다, 입니다.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5/04/15 00:28
극 흐름에 비하면 소품 고증은 사소한 수준이죠
Commented by Megane at 2015/04/13 11:40
아아~ 지도만 타임머신을 타고 거꾸로 간다아~ㅋㅋㅋㅋㅋ
아무리 좋게 봐줘도 그냥 소 뒷걸음질치다가 개구리 잡은 걸지도 몰라요. 허허허...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5/04/15 00:29
그래도 맞아들어갔다는 것에 의의가 있죠. 다만, 조선에서 바톤을 이어받았다는게....
Commented at 2015/04/30 23:10
비공개 덧글입니다.

:         :

: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비공개 덧글



<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