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랑스 호위함 '푸웨(葡月)'호의 정체

올랑드가 중국에 국빈방문하면서

서비스로 남중국해에서 중-프 해상 연합훈련을 해줬다고 합니다. 

....

오황상께서 너그러이 봐주실지 어떨지 그런 문제야

그러려니 하겠는데

뭔가 이상하지 않습니까?

프랑스 함정 이름이 중국식인겁니다. 

푸웨?

프랑스 해군 배에 중국이름이라니?

양국 우호의 표시로 프랑스 해군함정에 중국이름을 붙인건가?

...설마 중국이 선물로 프랑스에 준건가? 야...연합훈련 할 만 하네..

알고보니 귀국자녀?!

등등 


여러 말도 안되는 생각들이 머리를 스치고 지나갔지만

침착하게 구글링을 한 결과

이 일의 전모를 짐작할 수 있었습니다. 



이것이 무려 남중국해서 중국해군과 해상연합훈련을 했다는 그 프랑스 해군 함정이올습니다. 

그녀의 이름은

'푸웨'가 아니라

Vendémiaire

한글로 표기하면 

'방데미에르'

뜻을 풀이하면

포도달, 포도의 달, 포도월(月) 정도가 됩니다. 



이게 뭐냐 하면

프랑스 혁명 직후에

공화국 정부는 왕정 시대의 달력을 폐지하고

'프랑스 혁명력(공화력)'이라는 걸 만들고

그 달력의 첫째 달을 '방데미에르'라고 부르게 된겁니다. 

그게 '포도달'인건

포도가 나오는 달이라서 그렇습니다. 

환산하면 9월 22일 부터 10월 21까지거든요.


공화국의 달력은 가을-겨울-봄-여름 순으로 만들어졌고

그 중 우리에게 익숙한 달로

'테르미도르'가 있죠.

공화국의 11번째 달

환산하면 7월.

테르미도르의 반동이라는게 

테르미도르라는 사람이나 세력이 반동을 일으킨게 아니라

테르미도르에 일어난 반동이라는 겁니다. 

나폴레옹이 뒤엎어버리면서 

혁명력은 역사의 뒤안길로 사라지는데...

이게 흔한 이전 정부 업적 지우기....라기보다는

애초에 가을-겨울-봄-여름 이라는 달력을 쓴다는게

사람들에게 영 익숙지 않는데다가

1주일이 7일이 아니고 

과학적인 10진법체계에 따라 1주일을 10일 체계로 하는 너무나 진보적(...)인 달력이었습니다. 

하루도 10시간, 1시간은 100분, 1분은 100초.

-_-;;

어쨌든 그러니까 이 배는

프랑스 공화국력의 첫째 달에 해당하는 

'방데미에르'

라는 이름을 가진

프랑스 혁명기를 기념하는 그런 함정인 것이죠.

↑ 그러니까 이게 대체 무슨 지거리였나하면

'푸웨(葡月)'는 

중국에서 '방데미에르'를 중국식대로 적은것에 불과합니다. 

음가를 따서 옮긴게 아니고

의미를 따서 '포도월' -> '葡月'이 된 것이고

그게 중국신문에서 

法國 海軍의 葡月號가 된거죠.

중국은 그래도 되지만

우리 신문에서는 그러면 안되는거죠.

중국에서야 그러거나 말거나 그건 걔네가 알아서 할 일인 것이고

우리는 '방데미에르(포도달)'이라고 옮겼어야 하는 겁니다. 


이 일이 어떻게 일어났는지 생각해보면

어떤 기자가 중국 신문망에 올라온 기사를 아무 생각없이 번역하면서

프랑스 해군 함정 이름을 아무 생각없이 중국식으로 옮겨적은것일겁니다. 
프랑스 해군의 배 이름이 왠지 중국이름인것같지만 아무래도 상관없어!



프랑스 해군 함정 '푸웨'호의 탄생 비화는 암만생각해도 그러합니다. 

by MessageOnly | 2015/11/01 15:40 | ■ Marine Corps | 트랙백 | 덧글(43)
트랙백 주소 : http://larca.egloos.com/tb/4098857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Commented by 레이오트 at 2015/11/01 15:54
1. 아무래도 이 기사 쓴 기자는 눈보다 빠른 손으로 복붙해서 올리는 능력만 가지고 기자 행세하나 봅니다.

2. 기자도 기자지만 그런 기자들이 작성한 기사 확인도 안하고 올린 편집장 잘못도 크다고 생각합니다.

3. 그건 그렇고 프랑스 귀국자녀라, 콘고의 좋은 라이벌이 되겠군요 ㅋㅋㅋㅋㅋ
Commented by ALT F4 at 2015/11/01 16:41
새로운 귀국자녀라니 ㅎㅎ
Commented by 홍차도둑 at 2015/11/01 19:09
어쩔수 없는 면도 분명 있습니다. 그정도로 박식한 분은 현실에서 존재하기 힘들어요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5/11/01 21:21
중국신문망을 기준으로 하면 대략 18시간 이상 차이납니다.

'푸웨'라는게 사실 좀 그럴듯해 보이는게 있긴한데. 근데 옆에 한자표기가 있는게 함정이죠. 그냥 프랑스 군함이라면 한자표기 따위 한국어판 기사에서 알게 뭡니까....그걸 굳이 저렇게 기사에 싣고 있는 자체가 이상한 일이죠.

이 문제는 박식(?)의 차원이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프랑스 군함 이름이 '중국식'인거 자체에 아무런 의문을 가지지 않았다는게 문제에요. 그리고 葡月이라는 낯선 단어를 보았다고 하더라도 사전을 한 번만 찾아봐도 '방데미에르'의 단서를 찾을 수 있습니다. 저는 중국어도 못하고 프랑스어도 몰라요. 프리깃 방데미에르의 존재 자체도 저 기사를 통해 처음 알았습니다. 단지 프랑스 해군 군함인데 그 배 이름을 葡月의 중국발음대로 아무 의심없이 '푸웨'로 옮기는게 이상한 노릇이었을 뿐입니다.
Commented by 레이오트 at 2015/11/01 21:51
박식함의 문제라기보다는 센스의 문제라고 생각합니다. 프랑스 군함에 한자 함명은 뭔가 심히 어색하지 않습니까?
Commented by 열정적인파오후 at 2015/11/02 09:26
프랑스로부터 귀국자녀 푸웨호다해블랑! 잘부탁한다해블랑-!
Commented by 피그말리온 at 2015/11/01 16:00
영어 중역 때문에 이상해진 경우는 많이 봤어도 중국어 중역 때문에 이상해진 경우는 처음 보는군요.
Commented by 바탕소리 at 2015/11/01 20:08
중국어 중역으로 문제가 생긴 대표적인 예가 하나 있죠. 개역한글판 성경.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5/11/01 21:22
현재까지 보면 1차적인 문제는 현지 특파원에서 나온 것 같습니다.

다른 언론사에서 이걸 베이스로 해서 복붙, 복붙하고 있네요.
Commented by 漁夫 at 2015/11/01 18:09
중국어 중역.... ㅋㅋㅋ

대통령이 '중국 쪽' 해주시니 신문도.....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5/11/01 21:20
그게 또 하필 남중국해 중-프 연합훈련 기사 (...)
Commented by 무지개빛 미카 at 2015/11/01 21:23
아....... 프랑스 전투함을 순식간에 중국이름으로 창시개명 시키다니..... 프랑스 정부가 이 기사를 보면 어떻게 생각할꼬. 이건 눈 앞이 깜깜하네.

한국이면 중국식으로 적을 것이 아니고 재대로 된 불어를 적어야지. 불어.......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5/11/01 21:22
뭐 중국이야 한자로 표기를 해야하는 문제가 있으니 자기들 기준에 따라 葡月로 하는건 이해할 수 있죠.

하지만 우리는 우리식대로 외래어표기방식이 있으니 한글로 방데메이르라고 해야겠고요.
Commented by 누군가의친구 at 2015/11/01 18:20
미 해군 함선중 미국외 지역 인물의 이름을 붙인 사례야 있었지만 저건 뭔가 했더니 설마했던 중국어 중역일줄은 몰랐군요.

뉴스 출처를 보니 베이징에서 받은 기사 가지고 그대로 중국어로 중역한듯 싶습니다.ㄱ-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5/11/01 21:22
본문에서 '중국신문망'이라고 밝히고 있어서 들어가서 찾아봤는데

요게 나옵니다.

http://www.chinanews.com/mil/2015/10-31/7599207.shtml
Commented by Kael at 2015/11/01 18:34
중국어 중역이라니 아이고 두야...
프랑스어 교열하는 편집장이 없는건가...
Commented by 홍차도둑 at 2015/11/01 19:12
네 드뭅니다. 밀리터리쪽의 유명한 분들도 그래서 프랑스어쪽 관련은 발음 잘 몰라서 엉망으로 표기한 곳 많습니다. 이글루의 경우 올려놓고 "프랑스어 잘 하시는 부운~!" 하고 찾으면 나오긴 하지만 현실에선...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5/11/01 21:23
이거는 프랑스어의 발음이나 표기법을 알거나 모르거나의 차원의 문제가 아닙니다.

중국에서 USS 블루릿지를 '美國海軍 藍嶺號'라고 하는데요.

중국신문에는 당연히 영문표기같은거 없고 藍嶺號라고만 하겠죠. 근데 그걸 본 한국기자가 한국어판 기사를 내면서 '미국해군 란링(藍嶺)호'라고 옮긴거와 같은겁니다.
Commented by 무명병사 at 2015/11/01 18:42
역시 기레기!!!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5/11/01 21:29
영문을 모르겠습니다.
Commented by 홍차도둑 at 2015/11/01 19:11
어쩔 수 없는 부분도 있군요. 그정도로 박식하고 군함 번호를 다 꿰는 사람이 데스크에 존재하긴 어렵죠...그리고 신문사마다 그런 기자나 사람 한명 찾기도 무척 힘드니...
Commented by 레이오트 at 2015/11/01 19:16
그래도 "프랑스 군함인데 한자 함명?"이라고 의문을 가질 센스도 없다는건 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Commented by 홍차도둑 at 2015/11/01 19:23
그 부분은 동의하지만 그 확인을 해줄 사람이 없거나 찾기가 무지무지 힘든 것이 현실이죠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5/11/01 21:42
이 문제는...군함번호 몰라도 됩니다.

제가 의문을 가지게 된건 프랑스 군함 '푸웨'라고 되어 있는데 옆에 葡月이라고 굳이 한자병기가 되어 있어서였어요.

한국 보도기사에서 프랑스 군함 함명 한자표기가 도대체 왜 필요합니까?

거기서 이게 뭔가 잘못 돌아간다는 인상을 받은 것입니다.

중국 군함 윈청은 괄호 넣고 運城이라고 하는건정상이죠. 그런데 프랑스 군함을 언급하는데 괄호 열고 葡月?

프랑스어로 적혀있거나 아예 생략되는게 정상이겠죠.

애초에 중국 신문에선 Vendémiaire 는 눈씻고 찾아봐도 없습니다. 그냥 자기들식으로 "葡月"이라고 해놓은 걸 한국 기자가 '푸웨'로 옮긴 것 뿐입니다.


사실 사진에 나오는 해군 함정들 사진 조차도 사실은 중-프 연합훈련 장면이 아니라 한국-미국-터키 연합 해상기동훈련 사진입니다.

그냥 해상연합훈련의 '참고이미지'일 뿐이고 기사에 첨부된 사진에서 군함번호같은걸 알아낼 수 는 없습니다.

본문에 넣은 이미지는 방데미에르를 전체를 보여주는 참고이미지(위키백과)로 넎은겁니다.
Commented by 홍차도둑 at 2015/11/02 01:38
MessageOnly : 동의합니다. 거기다 사진까지 그정도면 이건 뭐...확인 안하고 그냥 올렸다는 거죠 어허허허
Commented by jaggernaut at 2015/11/01 19:40
대혁명과 나팔륜 집권과정에 관심이 있는 사람이야 포도달을 잊기 어렵겠지만 푸웨라고만 들으니 뭔가 프랑스어스럽기도 합니다
Commented by 채널 2nd™ at 2015/11/01 21:19
한자만 없었으면 거의 완벽하게 속여 넘길 수 있었... ㅋㅋ ;;;
Commented by 漁夫 at 2015/11/01 21:42
저도 '푸웨'만 들어서는 'Pouhoué' 정도로 생각했을지도 모르겠습니다 ;-)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5/11/01 21:47
그냥 '푸웨'만 있었으면 저도 그냥 지나쳤을지도 모릅니다.

근데 기사 본문이 이렇습니다.

------------------------------------------
프랑스의 미사일탑재 호위함 '푸웨(葡月)'호가 참여했다.
------------------------------------------

한국에서 한국어판 기사를 내놓는데 프랑스 군함 언급하면서 괄호에 '한자 병기'가 있는게 웃긴거죠.

프랑스 군함 함명에 한자병기 표시;;;;
Commented by 바탕소리 at 2015/11/01 20:08
연합뉴스가또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5/11/01 21:48
지금 KBS 도 저렇고 국민일보도 저렇습니다.

연합뉴스 기사 받아다가 자기 이름만 박아서 복붙하고 있어요.
Commented by 냥이 at 2015/11/02 12:26
어디서 보니 연합뉴스 기사는 틀린게 있더라도 신문사가 방송사에서 못 고치고 그대로 써야 한다고 어디선가 본적이...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5/11/03 21:20
SBS는 군함 이름 부분은 그냥 생략했더라고요.
Commented by MayNex at 2015/11/01 20:41
요즘엔 네이버 사전에서 검색하면 프랑스어 발음도 나오는데 그냥 찾아볼 생각을 안한 모양입니다.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5/11/01 21:49
푸웨는 단지 葡月 중국발음의 한글표기일 뿐입니다. 기사를 옮겨적었을 기자가 참고했을 것은 단지 그것뿐이에요. (...)
Commented by 칼리파 라니 at 2015/11/01 21:15
저분이 그 유명한 언론고시 통과자란 말씀인건가요?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5/11/01 21:54
저보다 중국어는 확실히 잘하실 것 같습니다.
Commented by 채널 2nd™ at 2015/11/01 21:23
푸웨 = 포도가 열리는 달 == 방 데미에르.

우리 식으로는(?) "7 월호" 정도...??? <-- 그냥 군함은 어렵게 하지 말고 ... 각 나라 별로 할당된 번호로 부르는게 최고~~~ ;;;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5/11/01 21:56
고유명사로 보고 '방데미에르'라고 하면 됩니다.
Commented by 에르네스트 at 2015/11/01 22:01
헛갈리려면 숫자도 헛갈리죠.
전설적인 하천기사건 같은게 있으니...
(F111을 날려쓴걸 下川이라고 착각하고 읽어버림)
(그나마 그쪽은 날려쓴 손글씨 때문이라고 하기나 하지... 이번 사건은 구글에다가 葡月라고 넣기만해도 중국어 위키피디아의 葡月항목(프랑스 공화력 방데미에르설명)이 가장위에 뜨는데...)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5/11/01 22:02
저도 구글을 활용했는데요. 정말 바로 나오더라고요. 의심만 가지면 쉽게 파악할 수 있는 문제라고 봅니다.
Commented by 냥이 at 2015/11/02 12:21
방데미에르 라면... 해자대 관함식 들리고 (http://nambal.egloos.com/1878831)어디에 있다가 나온건지... 대함 미사일을 탑재했더라도 발사기가 2기 뿐이라 주 사용무장은 함포일껀데...
Commented by MessageOnly at 2015/11/03 21:21
저 기사 보고 일본쪽은 어땠나 하고 검색해보니 방데미에르가 관함식에 참여한 것 정도만 나오더군요.

:         :

: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비공개 덧글



<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